본문 바로가기

수원시 글로벌 평생학습관

통합검색

열린마당

언론보도

수원시평생학습관, 청년을 위한 대화 프로그램 ‘스터디서클’진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2.07
조회수
3891

수원시평생학습관, 청년을 위한 대화 프로그램 ‘스터디서클’진행

-‘대화행 열차가 출발합니다’라는 이름으로 1기 진행
- 1월 25일, 수원 일대에서 액션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활동 마무리


2019.1.25



□ 수원시평생학습관은 2018년 12월 13일부터 20대에서 30대를 대상으로 한 청년 대화 프로그램‘스터디서클: 대화행 열차가 출발합니다’1기를 운영하고 있다. 온전한 대화와 경청의 경험을 통해 공동의 지혜를 발휘할 수 있는 해당 프로그램은 2019년 1월 25일, 1기 활동을 마무리했다.


□ 스터디서클은 대화를 기반으로 한 소통 프로그램이다. 평등한 구조 속에서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으며, 배움과 경험을 공유하며 스스로를 발전시키는 기회를 만들어주기도 한다.


□ 5개월간의 과정 속에는 단순한 대화를 넘어, 청년들이 함께 성장해나갈 수 있는 다양한 도전인 ‘액션’도 포함되어 있었다. 액션의 수행은 두 개의 활동 서클인 ‘사표의 순간’과 ‘열려라 참깨’가 맡았다.


□ 7명으로 이루어진 ‘열려라 참깨’ 활동 서클에서는 각자 다른 문제를 가진 청년들의 서로의 꿈을 응원하며 연대하는 경험을 함께 했다. 하루 하나씩 관찰일기를 올리는 ‘소소프로젝트’, ‘자연농’ 다큐상영회, 수원 화성행궁 골목의 문화를 형성해보는 ‘행리단길 DIY’, 청춘 응원 프로젝트 ‘너만 새된 것 아니야’, 그리고 마지막 마무리 행사인 ‘괜찮아요, 그대’까지 총 5개의 행사를 주도적으로 기획하여 진행했다. 


□ ‘사표의 순간’ 역시 7명으로 이루어져있으며, 이름에서 보여주듯 퇴사를 고민하는 직장인이 모여 회사에서 벌어지는 불합리하고 부조리한 현실 안에서 느끼는 청년의 고민과 마음 속 이야기를 나누며 서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스토리텔링과 함께 화성행궁 일대를 정화하는 ‘화성줍줍’, 소울푸드를 나누는 ‘만원의 만찬’, 나와 타인을 위한 반려식물을 만드는 ‘녹녹 프로젝트’, 팟캐스트 ‘사표의 순간’까지 총 4개의 액션을 기획하여 진행했다.


□ 1월 25일 수원시평생학습관 영상강의실에서 성황리에 진행된 마무리 행사인 ‘괜찮아요, 그대’는 합주와 토크쇼로 구성었다. 음악이라는 하나의 프로젝트에 도전해, 하모니를 만들어가는 과정 속에서 서로의 관계를 돈독히 하고 그간의 추억을 돌아보며 한층 성장할 수 있는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 서로의 이야기를 꺼내놓고 듣고 나누는 토크쇼 시간은 참석자 모두에게 위안이자 다른 관점을 이해하는 성찰의 자리가 되기도 했다.


□ 2030 청년 대화프로그램‘스터디서클: 대화행 열차가 출발합니다’ 2기는 2019년 4월부터 운영을 시작할 예정으로, 1기 스터디서클의 모든 프로그램과 세부 활동 내용은 고고장 홈페이지(gogosapce.org)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이후 계획 및 2기 활동 문의는 수원시평생학습관 교육팀(031-248-9906)을 통해 가능하다.


[보도내역]

머니투데이 | 수원시 평생학습관, 2030 청년 대화프로그램 "스터디서클" 1기 성료 
http://moneys.mt.co.kr/news/mwView.php?no=2019012612378056399
KNS뉴스통신 | 수원시 평생학습관, 2030 청년 대화프로그램 "스터디서클" 1기 마무리 행사
http://www.kns.tv/news/articleView.html?idxno=522020
e수원뉴스 | 평생학습관, 2030 청년 대화프로그램 "스터디서클" 1기 마무리 행사 
http://news.suwon.go.kr/?p=23&viewMode=view&reqIdx=201901261307052077
뉴스웍스 | 수원시, 20~30대 청년 소통프로그램 1기 과정 마감 
http://www.newswork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31311
뉴스타운 | 수원시 평생학습관, 2030 청년 대화프로그램 성료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96201



Quick menu